• 홈
  • 전체기사

전체기사

검색영역

총게시물 : 43건 / 페이지 : 1/5

건강 칼럼 - 정신건강의학과 진료에 대한 잘못된 오해
건강 칼럼 - 정신건강의학과 진료에 대한 잘못된 오해
김강률 좋은삼선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과장 - 정신과 진료를 받으면 사회적으로 불이익이 많나요? ▶ 정신과 진료기록은 사생활 보호를 중시하는 의료법에 근거하여 본인의 동의 없이는 가족이라도 열람할 수 없습니다. 취직 시 정신과 진료기록은 사기업은 물론이고 공무원 시험에서 국가조차 마음대로 열람할 수 없습니다. 결혼을 할 때 상대방이 의무기록을 몰래 열람하려고 하는 등의 일도 불가능합니다. 본인이 이야기하지 않으면 국방부에서도 정신과 진료를 받은 이력을 알 수 없으며, 오히려 군복무 전의 신체검사 때 본인 스스로 정신과 진료기록을 밝히거나 병사용 진단서를 제출하여 병역의 의무를 가볍게 하는 경우는 있습니다. - 정신과 약물은 중독되나요? ▶ 정신과 약을 한 번 복용하기 시작하면 중독되어 평생 약을 먹어야 한다고 오해하는 분들도 많습니다. 중증의 정신 질환이 재발을 자주 하기 때문에 생긴 오해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중증 정신 질환은 약을 먹어서라도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평생 치료를 하는 것이 필요하며, 가벼운 질환의 경우에는 치료를 통해 증상을 빠르게 호전시키는 것이 훨씬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약물 치료를 통해 치료가 잘 된 경우에는 정신과 의사와의 상의를 통해 약물을 안전하게 감량하여 중단하고, 일상생활에 적응하실 수 있습니다. - 정신과 진료를 받으면 보험 가입이 어렵나요? ▶ 정신과 질환 중 상당수는 수개월 이상의 진료를 받아야 하므로 외과 수술이나 내과의 만성질환과 마찬가지로 보험을 가입하는데 조건부 가입이 이루어지거나 진료 종료 후 3~5년이 지나야 보험 가입이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보험 모집원이 ‘정신과 환자’라고 가입을 거절하는 경우 보험 모집원에게 그 이유를 문서로 작성해 줄 것을 요구하십시오. 그리고 보험회사의 공식적인 가입 심사를 요구하십시오. 회사에서 공식적으로 가입 거절 사유를 밝히는 것을 거부할 경우에는 환자 혹은 보호자가 그 내용을 문서로 남기고, 감독기관 및 보험 소비자 연맹 등에 조정을 요구하십시오. 단순히 정신과적인 문제로 가입을 거절하는 경우는 법에 저촉되므로 정식 루트를 통해서 조정이 가능하니 정신과 치료를 보험 가입 때문에 미룰 필요는 없습니다. - 정신과는 의지가 약한 사람들이나 가는 곳인가요? ▶ 사람은 누구나 괴로운 순간이 있게 마련이고 정신력의 문제일 뿐 치료는 필요 없다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습니다. 정신과 질환은 의지가 약한 사람들에게 생기는 것이라는 편견은 정신에 대한 잘못된 이해에서 비롯됩니다. 의지, 정신력이라는 것은 수많은 정신 현상의 극히 일부분으로, 대부분의 질병이 그러하듯이 정신과 질환 역시 의지만으로 극복할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당뇨병이나 암, 심지어 심리적인 영향이 굉장히 많다고 알려진 소화성 궤양조차도 의지로 극복할 수 있을까요? 정신과 질환도 마찬가지입니다.  
2019-04-27
제7기 사상건강아카데미 입학 안내
제7기 사상건강아카데미 입학 안내
2019-04-27
보건소, 솔빛학교 구강관리교실 운영 등
보건소, 솔빛학교 구강관리교실 운영 등
사상구보건소는 3월부터 부산솔빛학교에서 구강관리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12월까지 주 2회(월, 목) 학생들을 대상으로 구강검진과 구강보건교육 등을 한다. 보건소와 사상구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는 모라3동에서 ‘희망마을 공동체’ 발대식을 개최했다. 희망마을 공동체는 목요일마다 ‘음주 근절’ 캠페인을 벌인다.  
2019-04-27
건강도시 사상! 5월 건강사업 안내
건강도시 사상! 5월 건강사업 안내
2019-04-27
부처님오신날 봉축 점등식 봉행
부처님오신날 봉축 점등식 봉행
사상구불교연합회(회장 성문 스님)는 4월 15일 저녁 괘법동 광장로 명품가로공원에서 스님과 신도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불기 2563년 부처님오신날 봉축 점등식’을 가졌다.
2019-04-27
정신장애인 연극단 ‘인생극장’ 창단
정신장애인 연극단 ‘인생극장’ 창단
부산소테리아하우스는 부산시와 부산시장애인종합복지관의 지원을 받아 부산에서는 처음으로 정신장애인 연극단 ‘인생극장’을 창단했다.
2019-04-27
‘장애이해 퀴즈, 도전! 골든벨’ 행사 진행
‘장애이해 퀴즈, 도전! 골든벨’ 행사 진행
사상구장애인복지관은 3월 28일 학진초등학교에서 ‘장애이해 퀴즈, 도전! 골든벨’ 행사(후원 부산은행·농협은행·국민은행)를 진행했다.  
2019-04-27
학부모 대상 특강
학부모 대상 특강
(사)엄마학교는 4월 10일과 24일 구청 신바람홀에서 고등학교, 중학교 학부모 대상 특강을 진행했다. 5월 9일에는 초등학교 학부모 대상 특강을 마련한다.  
2019-04-27
벚꽃과 함께하는 제18회 사상강변축제 ‘대성황’
벚꽃과 함께하는 제18회 사상강변축제 ‘대성황’
벚꽃길 걷기대회.삼락벚꽃축제도… 구민 모두 하나되는 ‘한마당잔치’ 성료 ‘제18회 사상강변축제’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축제는 3월 31일 일요일 밤에 열린 ‘2019 사상강변 벚꽃가요제’에서 영예의 대상을 수상한 최정혜(감전동) 씨의 앙코르 공연(진성 – 보릿고개)이 피날레 무대를 장식했다. 삼락생태공원 럭비구장 등에서 ‘2019 사상강변 벚꽃길 걷기대회’, ‘제11회 삼락벚꽃축제’와 같이 열린 이번 축제는 구민이 하나 되는 ‘문화축제’로 자리 잡았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벚꽃이 활짝 피는 시기에 개최된 사상강변축제는 축제 기간 동안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진 메인 무대와 보조 무대는 물론, 체험부스, 홍보부스, 낙동제방 벚꽃길도 구름인파로 크게 붐볐다. 흥겨운 주민자치 프로그램 수강생 발표회뿐만 아니라 올해 첫 선을 보인 한복패션쇼, 환상적인 ‘벚꽃 매직쇼’ 등이 큰 박수를 받았다. 문화교육과 관계자는 “교통정리와 환경정비 등으로 수고 많으신 경찰과 환경미화원, 자원봉사자 여러분께도 감사의 인사 올린다”며 “다음 축제 때는 보다 알차고 멋진 프로그램으로 찾아뵙겠다”고 밝혔다. 문화교육과(☎310-4064) 사상문화원(☎316-9111) 삼락벚꽃축제추진위원회(☎310-3002) 사상구체육회(☎313-7330)  
2019-04-27
2019 사상강변 청소년어울림마당
2019 사상강변 청소년어울림마당
 
2019-04-27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