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주요뉴스

주요뉴스

검색영역

총게시물 : 6건 / 페이지 : 1/1

제12회 사상강변축제 ‘대성황’
제12회 사상강변축제 ‘대성황’
      올해로 12돌을 맞은 사상강변축제가 대성황을 이뤘다. ‘아름다운 동행, 다문화 이웃과 함께’라는 주제로 10월 13∼14일 이틀간 삼락생태공원에서 펼쳐진 이번 축제에 7만여 명이 참여해 역대 최대 인파를 기록했다. 〈제12회 사상강변축제 화보 8∼9면〉 축제 기간 동안 참가자들은 공원 잔디광장에서 다문화가족, 외국인 근로자들과 한데 어울려 베트남의 ‘쏘이’와 몽골의 ‘초이방’ 등 아시아 5개국의 전통 음식을 맛보고 비교 평가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지난해에 이어 2회째 진행된 ‘사상나가수 경연대회’(송유진 대상 수상)에 청중평가단으로서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거나 음악을 즐기는 관객으로서 참여하여 함께 박수치며 노래 부르고 환호하는 등 흥겨운 시간을 보냈다. 젊은 학부모들은 우리의 밝은 미래이며 희망인 아이들의 손을 잡고 평생학습축제 부스에 들러 흙으로 작은 그릇을 함께 빚어보며, 함박웃음을 터뜨리기도 했다. 12개 동 주민자치회 프로그램 수강생들의 발표회인 ‘우리마을 어울마당’과 신나는 사상 여성 셔플댄스도 많은 박수를 받았다. 첫날 개막식에 이어 대학생 70여 명이 펼친 ‘독도는 우리땅’ 플래시 몹(사진)을 비롯해 송승환의 난타 공연, 안치환·박현빈의 축하공연에 모두 환호하며 큰 박수를 보냈다. 축하공연에 이어 ‘강강술래 플래시 몹’이 펼쳐지자 모두 자리에서 일어나 이웃과 손에 손을 잡고 덩실덩실 어깨춤을 추거나 강강술래를 하면서 ‘함께하는 우리’임을 온몸으로 느꼈다. 축제는 가을밤을 아름다운 퓨전국악으로 수놓은 ‘부산가야금오케스트라공연’으로 막을 내렸다. 이번 축제를 주최·주관한 사상문화원은 “주민과 다문화인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이번 축제가 그 어느 때 보다 화합하고 소통하는 축제, 사랑과 인정으로 즐거움이 넘치는 축제가 됐다”며 “내년 제13회 축제에는 보다 알찬 프로그램으로 찾아뵙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 사상문화원(☎316-9111)문화홍보과(☎310-4062)  
2012-10-29
영예의 ‘제18회 모범구민상’ 수상
영예의 ‘제18회 모범구민상’ 수상
봉사상 이복순  봉사상 류두상  애향상 권태현  애향상 오상완 근로상 양경준     사상구는 이복순·권태현 씨 등 5명을 제18회 모범구민상 수상자로 선정, 10월 13일 삼락생태공원에서 열린 사상강변축제 개막식 때 시상했다. 봉사상을 받은 이복순(53·덕포2동)씨는 덕포2동 주민자치회 어르신교실에서 6년째 자원봉사활동을 벌여왔으며, 경로잔치, 효 나들이 행사, 낙동강 정화활동에도 적극 참여해왔다. 또 경로당 3곳과 저소득세대에 난방비와 연탄을 지원하는 등 온정의 손길을 아끼지 않았다. 봉사상 수상자 류두상(52·학장동)씨도 13년째 거동이 불편한 홀로어르신과 장애인에게 도시락을 배달하는 활동을 펼쳐왔다. 또 청소년선도 캠페인, 야간방범활동, 등산로 정비, 방역 활동에도 힘써 지역주민 불편 해소에 앞장서는 ‘참 일꾼’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애향상을 받은 권태현(65·주례1동)씨는 1999년 순수 민간 봉사단체인 ‘사랑나누기회’를 결성해 저소득주민 집수리 봉사활동을 비롯해 어린이의 꿈·어르신 사랑나눔 행사, 다문화가정 행복나눔 행사를 진행하는 등 ‘양지마을’을 살기 좋은 ‘주민자치 마을’로 가꾸어왔다. 애향상 수상자 오상완(59·모라1동)씨는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장학금 1천만원을 기탁하고, 모라작은도서관에 300만원 상당의 도서를 기증했다. 또 사랑의 김장나누기, 한사랑 밑반찬 나누기, 경로잔치를 계속 후원하는 등 30여 년 동안 남다른 애향심으로 사랑을 실천해왔다. 근로상을 받은 양경준(52·주례3동)씨는 (주)동일케미칼에서 10년 9개월간 근무하면서 신나는 일터 만들기에 앞장서 왔다. 또 신입사원에 대한 ‘멘토’역할 뿐만 아니라 탁월한 직무능력으로 생산성 향상에 기여하는 등 산업 역군으로서 직장 동료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           문의 : 자치행정과(☎310-4115)  
2012-10-29
다누림홀 문화공연 안내
다누림홀 문화공연 안내
     
2012-10-29
주례1·2·3동, 전국주민자치박람회 모두 입상
주례1·2·3동, 전국주민자치박람회 모두 입상
  자치·지역활성화·평생학습 3분야 우수·장려상     우리 구의 3개 동 주민자치회가 전국주민자치박람회에서 모두 입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10월 11일∼13일까지 광주광역시 동구 금남로 일원에서 열린 제11회 전국주민자치박람회에서 주례1동(주민자치위원장 강혜란, 동장 최성부)이 주민자치분야 ‘우수상’을, 주례2동(위원장 김종완, 동장 김근덕) 지역활성화분야 ‘우수상’, 주례3동(위원장 강재근, 동장 오석환)이 평생학습분야 ‘장려상’을 각각 수상했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주례1동의 재능나눔 프로젝트인 ‘희망을 찾아가는 파랑새 사업’과 주례2동의 지역공동체를 중심으로 주민 스스로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이끈 ‘희망디딤돌사업’이 주민의 행복과 삶의 질을 높이는 우수사례로 주목 받았다. 또 배움과 나눔이 융합되는 주례3동 ‘사랑의 등댓불’도 관심이 집중됐다. 이로써 우리 구는 전국주민자치회 가운데서도 주민자치의 모범을 보이고 있다는 평을 받았다. 제11회 전국주민자치박람회는 광주시 동구와 (사)열린사회시민연합이 공동 주관했으며,  ‘주민 참여로 발전하는 지방자치’ 라는 슬로건 아래 전국 239개 주민자치회가 공모 신청하여 최종 선정된 4개 분야 46개의 주민자치회가 3일간 우수사례 전시관을 운영했다. 또 학술 및 문화교류행사로 우수사례 발표회를 비롯해 전문가 컨설팅, 정책세미나, 우수동아리 발표회, 문화프로그램 경연대회도 진행됐다. 문의 : 자치행정과(☎310-4116)
2012-10-29
여성친화도시 사상구에서 ‘부산여성영화제’
여성친화도시 사상구에서 ‘부산여성영화제’
  11월 1∼3일 롯데시네마 사상3관서 20편 상영     제3회 부산여성영화제가 11월 1일∼3일까지 사상구 괘법동 롯데시네마 사상3관에서 열린다. 이번 영화제에서는 ‘악녀(惡女)? 악녀(樂女)? 우리안의 그녀’라는 주제로 모두 20편의 영화(공모작 12편, 초청작 7편, 미디토리 제작 1편)가 상영된다. 1일 오후 5시 개막식에 이어 5시30분부터 ‘가족 시네마’(15세 이상 관람)가 개막작으로 상영된다. 2일엔 ‘전설의 여공-시다에서 언니되다’(전체 관람), ‘사물의 비밀’(18세 이상 관람) 등이 상영된다. 3일엔 ‘할망바다’(전체 관람), ‘소녀A’(전체 관람) 등이 상영되고, 오후 7시30분부터 폐막작으로 공모전 1등 작품이 상영된다. 이 영화제는 (사)부산여성사회교육원이 주관하고, 부산여성단체연합·부산여성뉴스·사상구 등이 후원한다. 문의 : ☎802-6083, 310-4362티켓예매 cafe.daum.net/BWFF
2012-10-29
부산은행 모라동지점에 ‘외국인근로자 지원센터’ 개관
부산은행 모라동지점에 ‘외국인근로자 지원센터’ 개관
    부산에 거주하는 1만6천여 외국인근로자의 소통 공간 및 보금자리 역할을 할 ‘부산 외국인근로자 지원센터’가 10일 문 열었다. 부산은행 모라동 지점 3층(약 318㎡)에 들어선 지원센터는 외국인 주민 중 상대적으로 열악한 여건에서 생활하고 있는 외국인근로자의 교육 및 생활을 돕는 시설이다. 사무실·상담석·심층 상담공간·정보화 교육실·일반교육실·다문화도서관·인터넷 코너 등을 갖췄다. 부산시가 국·시비 4억원을 지원하고 부산은행이 공간을 제공했다. 부산시는 지원센터를 통해 외국인근로자 노무상담, 한국어·컴퓨터 교육 및 다문화도서관 운영 등 특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문의 : 부산시 국제협력과(☎888-3854)
2012-10-29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