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건강

건강

검색영역

총게시물 : 2건 / 페이지 : 1/1

건강 칼럼 - 변비
건강 칼럼 - 변비
윤정빈 좋은삼선병원 소화기내과 과장 2016년 로마기준 IV에 근거하면, 구조적인 문제가 없는 사람에게서 일주일에 3회 미만의 배변, 4회중 1회 이상의 과도한 힘주기, 딱딱한 변, 불완전한 배변감, 항문 폐쇄감, 배변을 돕기 위해 부가처치가 필요한 경우, 이 6가지 기준 중에서 2가지 이상 해당되면 변비로 보고 있습니다. 오래 앉아 있는 것 자체가 변비의 기준은 아니지만 아무래도 불완전 배변감, 또는 항문 폐쇄감과 연관되어서 오래 앉아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이 또한 변비 기준에 속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습관적으로 책이나 신문 또는 스마트폰 등을 보느라 단순히 오래 앉아 있는 것이라면 이는 변비기준과 상관이 없습니다. 쾌변에 도움이 되는 배변자세로 우리가 알고 있는 옛날 재래식 변기에서의 자세가 가장 좋은 자세가 되겠습니다. 즉, 허리를 구부리는 자세, 복부를 허벅지 쪽으로 구부린다든지, 또는 발판을 두어 허벅지를 높게 올리는 자세가 쾌변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하지만 복압이 심하게 올라갈 수 있기 때문에 고령이나 고혈압, 심장병과 같은 혈관질환이 있는 분들은 주의가 필요합니다. 일반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변비약에는 부피형성하제, 삼투성하제, 자극성하제 등이 있는데, 이러한 변비약 중 자극성하제의 경우 지속적으로 사용하면 대장무력증과 같은 내성이라는 것이 생길 수 있습니다. 자극성하제로는 피마자기름, 센나, 카스카라, 비사코딜과 같은 성분이 포함된 것이 있으나 이러한 약제가 필요할 정도로 증상이 심한 경우는 의사와 상의 하에 복용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이외의 다른 변비약은 약 중단 후에도 변비가 악화 된다는 근거는 없으며 비교적 안전하게 복용할 수 있겠습니다. 변비 예방을 위해서는 운동이나 식이습관교정 등 여러 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보통 다이어트를 할 때 대부분 식사량을 줄이거나 고단백 음식 위주로 식사를 하게 되는데, ‘대한소화기학회 변비치료지침’에서 추천하는 변비의 치료법은 고 식이섬유 식단입니다. 식이섬유는 주로 나물과 같은 야채, 과일종류에 많이 포함되어 있고 대장의 상재균에 의해 발효되며 상재균의 성장을 유발해서 변괴를 크게 하고, 대장 내에서 물, 이온과 결합하여 변을 부드럽게 하고 부피를 크게 함으로써 장에서의 통과시간을 단축시키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다이어트 시에도 되도록이면 식사량을 줄이는 것보다는 이러한 식이섬유를 많이 드셔서 식사량을 유지해 주시는 것이 변비뿐만 아니라 다이어트를 성공하는데도 도움이 되겠습니다. 또한 변비를 위한 예방법으로 신체 리듬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같은 시간에 식사를 하고, 같은 시간에 잠을 자고, 배변활동도 같은 시간에 할 수 있도록 매일 일정한 생활 패턴과 식이습관을 유지하는 것이 변비 예방에 중요하겠습니다.
2018-03-02
건강도시 사상! 3월 건강사업 안내
건강도시 사상! 3월 건강사업 안내
 
2018-03-0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