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열린마당

열린마당

검색영역

총게시물 : 4건 / 페이지 : 1/1

“한글점자 갈고 닦아 더욱 빛내자”
“한글점자 갈고 닦아 더욱 빛내자”
부산점자도서관, 제92주년 ‘한글점자의 날’ 기념식·문학행사 개최 ‘훈맹정음’(訓盲正音)이라 불리는 한글점자 반포 92돌을 맞아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졌다. 부산점자도서관(관장 박광문, 사상구 덕상로72번길 9)은 11월 8일 오후 부산일보사 10층 대강당에서 시각장애인과 자원봉사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92주년 한글점자의 날 기념식 및 문학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2018 전국 시각장애인 시·수필 공모전 입상자와 우수자원봉사자 시상에 이어, 낭독극 ‘나의 옛날이야기’ 공연, 점자백일장(시각장애인들의 4행시 짓기)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또 기념식에 앞서 점자 끝말 이어쓰기, 같은 점을 찾아라, 손으로 읽고 쓰는 한글 등의 문학 프로그램도 마련됐다. 박광문 관장은 “시각장애인의 문자인 점자를 널리 보급하고, 한글점자를 더욱 갈고 닦아 효과적으로 사용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다양한 행사를 개최했다”고 말했다. 한글점자는 ‘한글점자의 세종대왕’이라 불리는 송암 박두성 선생에 의해 창안됐다. 박두성 선생은 일제 식민지 시절 우리나라 시각장애인들이 일본어 점자로 교육받는 딱한 현실을 보고 한글점자를 창안하기로 결심한 뒤, 제생원 졸업생 8명과 비밀리에 ‘조선어점자연구위원회’를 결성하고 6년여에 걸친 각고의 노력 끝에 한글점자를 만들어 1926년 11월 4일 ‘훈맹정음’(訓盲正音)이란 이름으로 반포했다. 박두성 선생은 이후 1963년 75세를 일기로 별세하기까지 한글점자 보급과 시각장애인 교육에 헌신했다. 해마다 11월 4일 ‘한글점자의 날’을 전후해 전국의 점자도서관과 13곳의 시각장애인학교 등 관련 기관·단체에서는 점자백일장, 점자속기대회, 점자낭독대회 등 각종 기념행사를 마련해 송암의 애맹정신과 한글점자 창안의 높은 뜻을 기리고 있다. 한편 정부는 1997년 한글점자를 특수문자로 공인했으며, 2002년에는 점역·교정사 국가공인자격제도를 신설했다. 우리 사상구에서도 부산점자도서관에 의뢰해 2015년 6월부터 <점자 사상소식>을 매월 발간해 시각장애인들에게 무료 배부하고 있다. 문의 : 부산점자도서관(☎302-9010, www.angelbook.or.kr)  
2018-12-01
엄궁동 주택재개발지역 범죄예방에 ‘온 힘’
엄궁동 주택재개발지역 범죄예방에 ‘온 힘’
어두운 골목길엔 보안등 추가 설치 빈집 주변 순찰 강화 우리동네 안심벨도 엄궁동 주택재개발지역의 범죄예방을 위해 경찰과 청년회 등이 나섰다. 엄궁동은 엄궁1구역과 엄궁3구역의 주택재개발이 추진됨에 따라 날이 갈수록 빈집이 늘어나고 있으며, 절도 등 범죄 발생 우려도 커지고 있다. 이에 엄궁동 행정복지센터와 엄궁파출소, 주택재개발조합 등은 최근 합동대책회의를 열고 방범대책을 마련했다. 행정복지센터(동장 황보윤)는 어두운 골목길 등에 보안등을 추가로 설치했다. 파출소(소장 김상무)는 50여 곳의 빈집에 대해 자체 제작한 ‘순찰 표지판’을 부착하고, 4개 팀이 순찰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대문이 열려 있는 빈집은 안팎을 꼼꼼히 살펴보면서 이상 유무를 확인하는 등 범죄 예방에 각별히 힘쓰고 있다. 청년회(회장 박영화)도 엄궁파출소로부터 ‘우리동네 안심벨’(도어 알람)을 지원 받아 방범 취약지역의 주택 20채에 설치했다. 안심벨은 창문틀이나 현관문에 부착한 뒤 전원을 연결해두면 출입문이 열릴 경우 경보음이 울려 침입 사실을 알려주는 장치다. 엄궁동 행정복지센터(☎310-3235) 엄궁파출소(☎326-7416)  
2018-12-01
[SNS로 보는 사상] 11월호
[SNS로 보는 사상] 11월호
‘사랑의 점심 나누기’ 봉사활동 사상구장애인복지관에서 ‘사랑의 점심 나누기’ 급식 봉사가 있었습니다. 오늘은 장애인 분들이 한마음체육대회에 참가하는 바람에 평소에 비해 식사하는 인원이 많지 않았어요. 북부소방서 의용소방대 대원 여러분! 수고 많았습니다. 서광옥(SNS 서포터즈) 지역사회 ‘나눔 축제’ 참여 사상구종합사회복지관의 지역사회 나눔 축제인 ‘손잡고 더불어’ 축제에 팔방미인이 떴습니다. 바람이 많이 불어 추웠지만, 함께 할 수 있고 나눌 수 있어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열심히 수고해준 우리 미인들과 아빠들, 아이들 모두 고맙습니다.♥ 김진순(SNS 서포터즈) ‘두레 효 빨래방’ TV에 나왔어요 11월 1일 주례1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건강 100세 두레 효 빨래방’ TV 녹화 촬영(16일 방송)이 있었습니다. 적십자봉사회와 새마을협의회, 부녀회에서 수고해주셨습니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하는 모든 분들, 정말 고맙습니다. 사랑의 실천은 헌신과 관심입니다.^^ 송정란(SNS 서포터즈)
2018-12-01
보건복지 상담, 이젠 '카카오톡'으로도 하세요
보건복지 상담, 이젠 '카카오톡'으로도 하세요
 
2018-12-0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