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이웃소식

이웃소식

검색영역

총게시물 : 5건 / 페이지 : 1/1

코로나19 극복 '감동의 기부 행렬' 끊임없이 이어져
코로나19 극복 '감동의 기부 행렬' 끊임없이 이어져
이름을 밝히지 않은 치킨집 모녀에서부터 착한 건물주와 임차인, 익명의 꼬마천사까지… 2월과 3월에 이어 4월에도 ‘코로나19 극복’ 기부 퍼레이드가 계속되고 있다. 이름을 밝히지 않은 치킨집 모녀가 5년 넘게 물통 저금통 4개에 차곡차곡 모은 성금 367만5천원과 헌혈증 306장을 사상구에 기탁했다. 익명의 기부자는 딸과 함께 구청을 방문해 물통 저금통, 헌혈증과 함께 쪽지를 전달하고 사라졌다. 쪽지에는 “안녕하십니까. 저는 대덕여자고등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학생입니다. 예전부터 치킨집을 운영하시며 어머니가 조금씩 모아둔 헌혈증과 돈입니다. 헌혈증과 돈이 필요한 곳에 쓰였으면 좋겠습니다. 코로나19 다 같이 이겨내기를 바랍니다”라고 적혀 있었다. 2014년 7월부터 5년 넘게 모은 것으로 보이는 물통 저금통에는 든든한 아들 것, 공주 것, 우리 며느리 첫 방문 한 푼 모아 여행보내기 등 갖가지 사연이 기록되어 있었다. 기탁된 성금과 헌혈증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과 백혈병 어린이들을 위해 사용된다. 감전초등학교 총동문회는 동문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으로 구입한 손 소독제 160개와 마스크 50장(120만원 상당)을 사상구에 기탁했다. 사상초등학교 총동문회도 동문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으로 구입한 손 소독제 410개(110만원 상당)를 사상구에 기부했다. 사상상인회는 회원들이 직접 만든 ‘휴대용 손 소독제’ 1천200개를 사상구에 기탁했다. 사상구 여성자원봉사회후원회는 회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으로 구입한 손 소독제 90개(60만원 상당)를 사상구에 기부했다. 국제구호개발 NGO ‘휴먼인러브’는 체리동산 장애인주간보호센터에 위생구호물품 상자 27개를 전달했다. KF94 마스크 10장, 손 소독제 2개, 세정제 3개, 휴대용 손소독제 3개가 각각 들어 있는 위생구호물품 상자는 발달장애인과 홀로어르신들에게 전달됐다. 삼락동 주민자치위원회는 코로나19로 결식이 우려되는 한부모가정 등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해달라며 컵밥, 즉석국 등 100만원 상당의 즉석식품을 동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한국자유총연맹 모라1동분회는 코로나19로 끼니를 걱정하는 저소득 주민들을 위해 써달라며 라면 20박스를 모라1동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일산전자와 큰사랑약국은 면역력이 떨어져 코로나19에 감염되기 쉬운 어르신 등에게 전해달라며 400인분의 비타민을 모라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후원했다. 모라3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홀로어르신 등에게 전해달라며 손 소독제 100개를 모라3동행정복지센터에 지원했다. 덕포시장 내 축협마트는 주민자율방역단 자원봉사자들을 위해 써달라며 생수 200개와 초코파이 5박스를 덕포1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민정식 소아청소년과의원과 대한약국은 코로나19로 결식이 우려되는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사랑의 쌀’ 10㎏짜리 40포를 덕포1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한국자유총연맹 덕포2동분회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끼니를 걱정하는 저소득 주민들을 위해 써달라며 컵라면 200박스를 덕포2동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한국자유총연맹 주례2동분회도 컵라면 40박스를 주례2동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괘법동 상가지역의 한 건물주는 임차인이 낸 3월 임대료 중 20%(61만6천원)를 임차인에게 돌려주면서 봉투에 “코로나바이러스 때문에 정신적으로 육체적으로 수고가 많습니다. 힘내세요!”라는 문구를 적어 전달했다. 이에 임차인(괘법쭈꾸미 대표 김옥자)은 돌려받은 임대료 61만6천원을 들고 괘법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돕는데 자그마한 힘을 보태고 싶다며 기부했다. 이름을 밝히지 않은 초등학생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마스크 18장과 성금 3만9천920원을 학장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이름을 밝히지 않은 주민은 계란 24판(10만원 상당)을 학장동행정복지센터에 건네고 사라졌다. 엄궁동 농협공판장 부산채소부중도매인협의회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250만원을 엄궁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익명의 주민은 홀로어르신들에게 전해달라며 손 소독제(500㎖) 90개를 엄궁동행정복지센터에 맡기고 문을 나섰다. 복지정책과(☎310-4662) 동행정복지센터
2020-05-01
다복따복망과 함께하는 우리 동네 희망이야기 (32)
다복따복망과 함께하는 우리 동네 희망이야기 (32)
주례3동 찾아가는 보건복지팀 보건소·종합복지관 등과 함께 말기암환자·가족 꾸준히 지원 희망의 빛 비추는 든든한 동반자 A씨는 이혼 후 어린 딸과 아들을 혼자 양육하고 있는 한부모 가정의 가장입니다. 하루하루 힘겹게 생활했지만 두 자녀들이 있어 마음만은 행복했던 A씨는 어느 날 난소암 말기라는 청천벽력 같은 판정을 받았습니다. 아픈 몸으로 일을 할 수도 없고 자녀들의 양육에도 어려움이 생기자 가족들이 살고 있는 주례3동으로 이사를 오게 되었습니다. A씨는 기초생활보장수급자로 수급비를 받고 있지만 수천만 원의 빚과 암 치료 비용, 양육비 등을 부담해야 하는 상황에 놓여 있어 경제적으로 상당한 어려움을 느끼고 있었습니다. 자녀들에 대한 걱정과 미안함을 가득 안은 채 호스피스 치료를 받고 있던 A씨와 자녀들은 혹여나 발생할 수 있는 최악의 상황을 어느 정도는 예상하고 있습니다. 힘든 일만 반복되는 A씨 가정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 드리고 싶어 민·관 기관과 수차례 회의를 하였고, 그 결과 다양한 기관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었습니다. 먼저 사상구보건소의 암환자 지원 사업을 통해 A씨의 건강관리 지원이 가능해졌습니다. 학장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A씨 가정에 필요한 물품을 제공하고, 자녀 멘토링을 지원했으며, 어린이재단에서는 월세를 후원했습니다. 주례3동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팀에서도 사례관리 사업비로 대체식품과 암환자 건강식, 자녀 장학금 등을 지원해드렸습니다. 최근 A씨는 기적과도 같은 좋은 소식을 우리에게 들려주었습니다. 바로 A씨의 피 검사 및 암세포 검사 수치가 더 이상 나빠지지 않고, 몸 상태도 조금씩 더 나아지고 있다는 것이었습니다. 주례3동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팀은 A씨 가정에 기적 같은 일이 계속되어 A씨와 자녀들이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오늘도 든든한 동반자로 함께합니다. 복지정책과(☎310-4661) 주례3동 행정복지센터(☎310-3198)
2020-05-01
행복나눔 우리 동·단체 소식 4월호 1
행복나눔 우리 동·단체 소식 4월호 1
삼락동 .행정복지센터는 지난 3월 31일 한국자유총연맹 삼락동분회가 기탁한 ‘사랑의 라면’ 40박스(40만원 상당)를 취약계층 40세대에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모라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예일교회는 취약계층 상수도요금 지원 협약식을 개최했다. 예일교회는 취약계층 33세대에 월 3만원씩 연 1천200만원을 지원한다. 모라3동 .행정복지센터와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3월 31일 홀로어르신과 장애인 등 어려운 이웃 50세대에 ‘봄의 향기를 전하는 쑥국’을 전달하면서 안부도 확인했다. 덕포1동 .행정복지센터와 주민자율방역단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한내행복마을 행복센터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지속적으로 방역 소독 작업을 했다.  
2020-05-01
행복나눔 우리 동·단체 소식 4월호2
행복나눔 우리 동·단체 소식 4월호2
덕포2동 .행정복지센터와 주민자율방역단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주말에도 도시철도 덕포역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방역 소독 작업을 했다. 괘법동 .복지사랑방 회원들은 4월 3일 정성을 다해 ‘사랑의 밑반찬’을 만들어 홀로어르신 등 어려운 이웃 20세대에 휴대용 손소독제와 함께 전달했다. 감전동 .행정복지센터는 감전초등학교 총동문회가 기탁한 손 소독제(500㎖) 67개를 홀로어르신과 중증장애인 등 취약계층에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주례1동 .적십자봉사회는 4월 8일 문브레드 제과점에서 후원한 ‘사랑의 빵’을 홀로어르신과 저소득 주민 등 어려운 이웃 11세대에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2020-05-01
행복나눔 우리 동·단체 소식 4월호3
행복나눔 우리 동·단체 소식  4월호3
주례2동 .행정복지센터는 동서대학교 총학생회가 후원한 ‘사랑의 김치와 밑반찬’을 홀로어르신과 저소득 주민 등 취약계층 21세대에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주례3동 .행정복지센터는 주례새마을금고(옛 주례1·3동새마을금고)가 기탁한 ‘사랑의 쌀’ 10㎏짜리 32포와 ‘사랑의 라면’ 55박스(200만원 상당)를 어려운 이웃에 전달했다. 학장동 .통장협의회는 지난 3월 30일 코로나19로 결식이 우려되는 홀로어르신과 한부모 가정 등 어려운 이웃 67세대에 ‘사랑의 라면’ 67박스를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엄궁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영양죽을 만들어 식사가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했다. 또 거동이 불편한 주민이 거주하는 집을 찾아가 깨끗이 청소하고 소독했다.  
2020-05-0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