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주요뉴스

주요뉴스

검색영역

총게시물 : 4건 / 페이지 : 1/1

송숙희 구청장 민선 6기 전반기 10대 구정 성과
송숙희 구청장 민선 6기 전반기 10대 구정 성과
1. 사상공업지역 재생사업 본격 추진   - 재생사업지구 지정 고시, 예비타당성 조사 완료(통과), 총사업비 4천400억원2. 부산대표도서관 유치    - 덕포동 상수도부지 내(연면적1만7천200㎡) 2018년 개관, 총사업비 500억원3. 사통팔달의 광역교통망 구축 가시화    - 엄궁대교 예비타당성 조사 착수, 대저대교 실시설계 착수, 사상~하단간 도시철도 착공, 부전~마산간 복선전철 건설        4.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핵심시설 유치   - 첨단신발융합허브센터 건립, 한국생산기술연구원 동남권본부 유치, 부산벤처타워 건립     5. 친환경 생태도시 기반 구축    - 사상근린공원 조성, 백양산 체험형 웰빙숲 및 승학산 치유숲길 조성, 삼락생태공원 야외수영장 개장, 감전.학장천 생태하천 복원 등      6. 사상형 창조도시 재생사업 정착   - 서부산권 도시재생 특화마을 선정(붉은디.위뜨락.새밭.지불마을), 엄궁동 通(통)통길 조성사업, 온골마을 철로변 소통프로젝트, 사상생활사박물관 개관 등     7. 구민 모두가 행복한 복지도시 토대 마련   - 육아종합지원센터 ‘꿈 자람터’ 개관, 장애인 근로작업장 건립, 희망디딤돌 복지공동체 운영 활성화, 복지마을 시범 운영8. 사상광장로, 서부산 대표 문화거리로 조성   - 다문화 특화거리 조성, 음악분수대 상설 공연, 문화광장 상설화, 사상봄꽃전시회, 광장로 새해 소망트리, 사상인디스테이션 활성화9. 부산 최초 악취통합관제센터 개소   - 연중무휴 24시간 감시체제 가동, 과학적.체계적 관리시스템, 민.산.관 협력 체제 구축     10. 행정 1등 지자체로 우뚝   - 희망디딤돌 복지공동체 지자체 국민통합분야 최우수정책 선정, 규제개혁 2년 연속 정부 포상, 정부합동평가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2016 매니페스토 우수상 등
2016-07-29
노후 사상공단, 첨단 스마트시티로 확 바뀐다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재생시행계획 수립용역’ 실시2017년부터 사업 본격 추진노후한 사상공업지역을 재정비해 지식집약형 첨단산업단지로 재창조하는 ‘사상스마트시티 조성사업’(사상공업지역 재생사업)이 7월 11일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함에 따라 급물살을 타게 됐다.오는 8월부터 국.시비 40억원을 들여 ‘재생시행계획 수립용역’을 실시하고, 2017년부터 순차적으로 재생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2020년까지 총사업비 4천400억원을 들여 사상공업지역(주례.감전.학장동 일원 302만1천㎡)의 노후한 기반시설을 대폭 확충, 정비할 계획이다. 새벽로 등 4개 도로 5.2㎞를 확장하고, 가야로에 지하차도를 설치하며, 주차장(8개소)과 소공원(9개소)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또 주례동 일원 사상스마트밸리는 민간 주도형 개발방식으로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감전천은 생태하천으로 복원해 자연친화적인 친수공간으로 조성하며, 사상~하단간 도시철도 건설과 연계해 문화.업무.상업 등 지원시설을 유치해 역세권을 활성화시킬 계획이다.사업의 본격 추진에 앞서 7월 19일부터 23일까지 부산을 방문한 스페인 바르셀로나 혁신지구 호세 미겔 피케 대표와 함께 워크숍 등을 갖고 바르셀로나의 낙후된 포블레우 공업지역을 지식집약형 첨단산업단지로 바꾼 경험과 노하우를 들었다.사상지역의 기업과 토지소유자, 주민 등이 참여하는 ‘사상재생사업추진협의회’를 구성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재생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창조도시재생과(☎310-5211~3)부산시 사상스마트시티추진과(☎888-2775)
2016-07-29
지역문화지수 쑥↑, 문화향유는 전국 1위
지역문화지수 쑥↑, 문화향유는 전국 1위
문화체육관광부 실태조사 발표사상구, 무료 문화공연.교육      가장 활성화된 지역으로 평가주민 만족도 크게 높아져6월 25일 저녁 모라3동 행복장터에서 열린 ‘제1권역 동네방네 콘서트’에서 프랑스 아비뇽 페스티벌 초청작인 ‘동해 판타지’를 무대에 올려 큰 박수를 받았다.사상구의 ‘지역문화지수’가 크게 향상됐다.특히 사상구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전국 229개 기초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지역문화실태조사(2014년 기준)를 한 결과, 구(區) 단위 69개 기초자치단체 중 상위 10개 단체에 포함됐다. ‘문화향유’ 부문에서는 사상구가 전국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1위에 랭크됐다.이번 조사는 문화정책, 문화자원, 문화활동, 문화향유 등 4대 부문에 총 27개의 지역문화지표를 적용해 조사했다. 지역문화지수는 수집한 자료를 통계적으로 가공해 추출한 값으로 문화정책 수립과 추진, 문화자원 보전.구축.관리, 문화활동 및 문화향유의 정도를 판단할 수 있다.사상구는 2년 전 2012년도 지역문화 실태조사에서는 하위그룹에 분류되기도 했으나, 이번 조사에서는 지역주민의 문화향유 증대를 위한 무료 공연 및 교육 등이 가장 활성화 되어 있는 지역으로 평가를 받았다. 전북 완주군과 경기 구리시, 경기 양평군, 전북 무주군이 그 뒤를 이었다.사상구는 2013년부터 복지센터와 주민행복센터 시설을 활용해 다양한 문화.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생활문화동아리 만들기를 활발히 추진함으로써 주민 만족도를 크게 높였다.또 매주 토요일 오후 명품가로공원에서 열리는 ‘주말 가락콘서트’를 비롯해, 삼락천 음악분수대 문화공연, ‘문화가 있는 날’ 다누림홀 기획공연, 사상인디스테이션 공연, 공단지역 근로자를 찾아가서 진행하는 ‘굴뚝없는 문화공장 사상만들기’ 공연을 무료로 하는 등 지역주민들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에 힘썼다.2016년 올해는 ‘건강과 문화융성 원년의 해’로 정하고 사상생활사박물관과 한내마을 마을공동체 등에서 ‘신바람 인문학 교실’과 영화 이야기, 청춘극장 연극, 클래식 음악여행, 이웃집 미술관기행 등 다양하고 재미있는 생활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6월 25일부터는 다채로운 문화공연을 마을에서 보다 쉽게 접할 수 있도록 7개 권역별로 찾아가는 문화공연 ‘동네방네 콘서트’도 진행하고 있다.문화교육홍보과(☎310-4064)
2016-07-29
제13대 김홍태 부구청장 취임
제13대 김홍태 부구청장 취임
낙동강시대 중심도시 사상 건설 위해 헌신제13대 김홍태(56.사진) 사상구 부구청장이 7월 11일 취임했다.김홍태 부구청장은 이날 취임사를 통해 “중책을 맡아 어깨가 무겁다”면서 “낙동강 시대 중심도시 사상 건설과 구민의 복리증진을 위해 헌신하겠다”고 밝혔다.김홍태 부구청장은 또 700여 전 직원이 목표 지향적이고 실용적으로 일할 뿐만 아니라 창의적이고 능동적으로, 그리고 헌신적으로 일할 것을 강조했다. 또 변화와 혁신, 소통과 화합을 통해 사상구 전체의 발전을 이끌어내는 마중물이 되어 줄 것을 당부했다.‘행정의 달인’으로 불리는 김홍태 부구청장은 1979년 부산시 부산진구 총무과에서 공직에 첫발을 내디딘 뒤 부산시의회사무처 홍보담당관, 부산시 방송통신산업담당관, 총무담당관, 부산시장 비서실장 등을 역임하면서 풍부한 행정경험을 쌓았다.한편 최동환 전 부구청장은 지난 6월 말 이임, 공로연수에 들어갔다.      자치행정과(☎310-4107)
2016-07-29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