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종합

종합

검색영역

총게시물 : 3건 / 페이지 : 1/1

친환경 생태하천 학장천에 전국 최초 강변갤러리 조성
친환경 생태하천 학장천에 전국 최초 강변갤러리 조성
학장천에 강변갤러리가 조성돼 눈길을 끈다. 사진은 강변갤러리에서 미술작품을 감상하는 모습. 가족과 함께 산책하면서 ‘모나리자’ 등 테마별 명작 60점 감상 가능 ‘고향의 강 사업’으로 친환경 생태하천으로 변모한 학장천에 강변길을 산책하면서 미술작품을 즐길 수 있는 강변갤러리가 조성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에 새로 조성된 ‘학장천 고향의 강 강변갤러리’는 학장천·구덕천 합류지점~학장동 성심병원까지 길이 700m의 보행로 옆 캔틸레버 옹벽에 명화 60점을 설치하는 작업을 완료했다. 강변갤러리에서는 작품을 ‘세계를 본다’(세계명화 18점), ‘전통을 담다’(한국화 26점), ‘근대를 묻다’(추상화 16점) 등 세 가지 주제로 나눠 전시한다. ‘세계를 본다’ 코너에는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작품 ‘모나리자’를 비롯해 르네상스 시대부터 후기 인상주의까지 세계미술 사조를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명작 18점이 설치돼 있다. ‘전통을 담다’ 코너에는 단원 김홍도의 작품에서부터 한국화의 거장 이중섭 작품 ‘소’ 까지 한국화(동양화) 26점이, ‘근대를 묻다’ 코너에는 추상화의 선구자 칸딘스키부터 미국 액션페인팅 화가 잭슨 폴록까지 근대와 추상을 대표하는 작가들의 작품 16점이 전시돼 있다. 유채꽃이 활짝 핀 봄철 학장천 산책로를 산책하는 주민들의 모습. 학장천은 도심 내 아파트 중심의 주거지역 가까이에 있어 가벼운 산책이나 운동을 하는 가족 단위의 이용객들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깨끗하고 안전한 하천변 보행로가 있는 친환경 생태하천으로, 하천과 명작을 접목한 강변갤러리 조성은 전국 최초이어서 주목 받고 있다. 건설과 관계자는 “앞으로 학장천에 지역문화 예술인은 물론, 주민들도 작품을 전시할 수 있는 갤러리 공간을 추가 조성하고, 젊은이들이 공연할 수 있는 버스킹 무대도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건설과(☎310-4682)
2020-05-28
삼락천에 추억의 물레방아 설치
삼락천에 추억의 물레방아 설치
사상생활사박물관 앞 하천에 작은 연못과 함께 조성 사상구는 삼락천에 물레방아 경관시설을 설치했다. 구는 사상구 낙동대로1258번길 36(삼락동) 사상생활사박물관 앞 삼락천에 물레방아와 연못을 설치했다. 또 연못에는 열대수련과 어린연꽃, 무늬창포, 부레옥잠 등 수생식물도 함께 심었다. 이에 앞서 삼락천 도심보행길 조성공사(1구간)의 일환으로 삼덕초교(강선교)~괘법한신아파트(삼락천22호교) 구간에 길이 520m, 너비 1.5m의 ‘캔틸레버 보행테크’를 조성했다.            건설과(☎310-4682)
2020-05-28
클럽 형태 유흥시설 ‘집합금지 행정명령’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사실상 운영 중단 조치… 위반땐 고발 부산시는 클럽발(發)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막기 위해 5월 12일 낮 12시~26일 낮 12시까지 14일간 고위험시설인 클럽 및 감성주점, 콜라텍 등 유흥시설 71개소에 대한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렸다. 부산시는 최근 부산지역에서도 서울 이태원클럽을 다녀온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유흥시설발 감염이 전국적인 확산 추세에 있어, 감염 위험이 높은 유흥시설에 대한 일시적 운영 중단이 필요하다는 전문가 의견 등을 종합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클럽(14곳)과 감성주점(15곳), 콜라텍(42곳) 등 클럽 형태 유흥시설 71개소에 대해 12일 낮 12시를 기해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발령하고, 2주간 경찰청, 구·군, 소비자감시원 등과 합동으로 매일 취약시간대(밤 11시~다음날 새벽 3시)에 집중적으로 행정명령 이행 여부를 단속하고 있다. 점검 결과, 행정명령을 미준수한 시설에 대해서는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즉시 고발하고, 확진자 발생 시에는 영업자 및 시설이용자에게 조사·검사·치료 등 관련 방역비 전액에 대한 구상권 청구 등의 조치가 취해진다. 사상구도 3개반을 구성해 클럽 1곳과 유흥주점 156곳 등 관내 유흥시설 157개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부산시 보건위생과(☎888-3372) 사상구 환경위생과(☎310-4413)
2020-05-28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