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종합

종합

사상소식지 : 289 호

봄철 대형 산불 방지 특별대책 시행

사상구는 건조한 날씨로 산불이 발생하기 쉬운 봄철을 맞아 ‘대형 산불 방지 특별대책’을 세워 시행에 들어갔다.

특별대책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봄철(3~5월) 부산에서는 총 22건의 산불이 일어나 산림 62㏊가 소실됐으며, 사상구에서도 3건의 작은 산불이 발생했다.
산불발생 원인별로는 입산자 실화, 담뱃불 실화, 쓰레기 소각 등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지난해 봄에 발생한 강원도 고성, 해운대 운봉산 산불처럼 봄철 산불은 건조한 날씨와 강한 바람 등으로 인해 대형화될 우려가 큰 실정이다.

이에 따라 사상구는 3월 15일~4월 15일까지를 ‘봄철 대형 산불 방지 특별대책기간’으로 지정하고, 선제적인 산불예방 활동과 체계적인 진화체계를 구축해 산불로부터 구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데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봄철 대형 산불 방지를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운영 중인 대책본부를 강화하고, 기동단속반을 투입해 산림과 인접지에서의 쓰레기 등 소각행위를 강력 단속하고 있다. 또 산불감시원 30명을 산불 취약지역에 집중 배치해 선제적인 감시활동에 나서는 한편, 산불조심 현수막·입간판 부착, 재난 예·경보시스템 등을 통한 산불예방 홍보활동도 병행하고 있다.

녹지공원과(☎310-4541)
OPEN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목록